쉴만한 물가

Home > 평안 나눔터 > 쉴만한 물가
제목 나와 함께 그 언덕으로 가겠다는 것인가?
작성자 마스터 조회수 817회

“당신께서 어디로 가시든지 나는 당신을 따르겠습니다.”(눅 9:57)라고 장담한 사람에게, 예수님은 말씀하십니다.

  · 내 제자가 되는 일에 대해 좀 더 깊이 생각해 보고 따르도록 하라.
  · 그렇지 않으면 나중에 후회하리라.
  · 지금 나는 예루살렘으로 올라가는 도중에 있다.
  · 그리로 가서 고난 받고 사람들에게 배척당할 것이다.
  · 그런데 너도 나와 함께 그 길을 걸어가겠다는 것인가?

 

예수님은 우리 각 사람들에게 자기를 따르라고 부르십니다.

“오라, 나를 따르라”고 말씀하십니다.

그러나 여러분이 주님의 부르심에 응답하기 전에 먼저 한 가지 사실을 알아야 합니다.

  · 나는 꾸물대는 것을 허용치 않는다.
  · 나는 뒤를 돌아보는 것을 허용치 않는다.
  · 나는 두 마음 품는 것을 허용치 않는다.
  · 나는 오직 일편단심의 충성을 원한다.

 

하늘에 계신 아버지여, 아무것도 우선이 되어 우리와 당신 사이를 가르지 않게 하옵소서.
“이것을 먼저 해야지” “아냐, 저것을 먼저 해야지”하고 말하지 않게 해 주소서.
당신을 향한 나의 항복이 무조건적이 되게 하옵소서.

그리고 만일 당신의 요구가 너무 힘들거든 나에게 힘을 주시고

그리스도의 은총만을 의지하게 하옵소서. 아멘!

 

 

류호준(백석대학교 신학대원원)교수, 「아버지를 떠나 자유를」 中 

서울 관악구 은천로 144 (우) 08743 / 지번) 서울 관악구 중앙동 458-48 / Tel : 02.871.5523~4 / Fax : 02.875.1961
Copyright © 2017. Seoul Pyungan Church All right reserved.